HOME LOGIN HOME

home > customer > 공지사항
조회수 479
제목 법영상분석연구소 영상 분석 결과 내용을 바탕으로 '성추행 무죄 판결'- 뮤지컬 배우 강은일 사건
등록일 2020-05-07
[단독 영상] '성추행 무죄' 뮤지컬 배우 강은일 사건 CCTV 입수






[SBS funE l 강경윤 기자] 지난 23일 대법원에서 강제추행 혐의에 대해 무죄 판결을 받은 뮤지컬 배우 강은일(26)의 사건 당일 모습을 담은 CCTV 영상이 공개됐다.






SBS funE가 단독 확보한 CCTV 영상에는 2018310일 새벽 558분께 강은일과 친한 선배, 그의 남녀 동창생들이 함께 서울의 한 순댓국집에서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술자리를 하다가 사건이 벌어진 화장실로 향하는 모습이 그대로 담겼다.











해당 영상은 강은일 측이 지난해 1129일부터 126일까지 법영상분석기관에 의뢰, 영상분석을 거쳐 재판부에 제출된 것으로 전해졌다.당초 강은일을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한 여성은 경찰 조사에서 "오랜만에 술자리를 해 술을 마시던 중 강은일이 일어난 김에 나도 화장실에 갔다. 화장실 안에서 강은일과 대화를 나눴지만 그건 기억이 나지 않고, 여자화장실 칸으로 들어가자마자 강은일이 여자 칸 문을 밀고 따라 들어와 성추행을 했다. '이거 성추행이다'라고 화를 내고, 이후 시치미를 떼기에 '어딜 나가' 하면서 뒷덜미를 잡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2심 재판부와 대법원은 이 여성의 주장한 화장실 안에서의 동선에 대한 진술의 신빙성이 낮다고 판단했다.

 

2심 재판부는 사건 당일 화장실 통풍구를 비친 CCTV 영상 분석과 현장 검증 조사, 사건 직후 두 사람을 데리러 갔던 복수의 목격자 진술 등을 통해 강은일이 최초에 했던 주장이 신빙성이 더 높다고 판단해, 징역 6월을 선고했던 원심을 파기하고 강은일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영상을 분석한 법영상분석연구소의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사건 당일 CCTV 영상을 통해 새벽 558분경 강은일이 화장실을 가자, 곧이어 옆자리에 앉았던 여성이 화장실을 따라서 들어가는 모습이 촬영됐고, 이후 통풍구가 촬영된 부분에서 새벽 558분경 여성의 발 모양을 통해 화장실 문을 열고 들어가는 모습이 보이고, 이후 2분 뒤 화장실 문이 열리고 곧이어 여자 칸에서 나오는 여성의 발이 확인된다는 의견을 냈다."고 밝혔다.



[SBS funE l 강경윤 기자] kykang@sbs.co.kr

[출처:SBS funE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416/0000257738

주소 :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미래로 30 E-502(송도지식산업단지 스마트밸리) | 대표이사 : 황민구 | 사업자등록번호 : 214-14-41999 | tel : 032.837.5082 fax: 032.837.5081